홈 > 뉴스

뉴스

문재인 대통령, 분당구 모든 동(洞)에서 득표율 1위

기사입력 : 2017.05.10

크게작게이메일인쇄

[헤럴드분당판교=황정섭 기자]문재인 대통령이 성남시 분당구에서 압도적인 표차로 제19대 대통령선거 득표율 1위를 기록한 것으로 집계됐다.

중앙선거관리위원회가 10일 오전 발표한 개표단위별 개표결과에 따르면, 분당구는 총 유효투표 337,189 중 더불어민주당 문재인 대통령이 41.47%(139,853)를 차지했다. 국민의당 안철수 후보 21.95%(74,040), 자유한국당 홍준표 후보 21.15%(71,332), 바른정당 유승민 후보 9.00%(30,351), 정의당 심상정 후보 6.05%(20,415)가 뒤를 이었다. 전국 득표율과 비교하면, 문 대통령의 득표율은 전국(41. 1%)보다 약간 높고, 홍 후보(24.0%)와 안 후보(21.4%)는 순위가 뒤바뀐 것으로 나타났다.

image
문재인 대통령이 지난 9일 저녁 서울 여의도 국회 의원회관 더불어민주당 선대위 개표상황실에서 승리의 포즈를 취하는 모습.

특히 문 대통령은 분당구의 22개 행정동 전 곳에서 큰 표차로 득표한 것으로 집계됐다. 문 대통령은 모든 동에서 34%~45%대의 득표율을 기록하며 1위를 차지했다(거소·선상투표, 관외사전투표, 재외투표 제외). 판교동(45.52%), 백현동(45.37%), 삼평동(45.04%)이 상대적으로 문 대통령에게 표를 더 던진 것으로 나타났다. 홍 후보와 안 후보는 각각 11개 동에서 2위를 차지했다.

구체적인 후보별, 동별 득표현황은 중앙선거관리위원회 홈페이지의 투·개표 진행상황〉개표단위별 개표결과 메뉴에서 확인할 수 있다.

jshwang@heraldcorp.com

SNS보내기 twitterfacebookgoogle+
목록
 
엘지유플러스

많이 본 기사

중학교 반편성 배치고사 대비예비 중1 학생들은 이달 말에서 2월 초까지 중학교 배정을 받고 2월 중순에는 배정된 중학교별로 반편성 배치고사를 치르게 된다. 반편성 배치고사는 중학교 입학 예정 학생들의 전반적인 학업 실력을 평가하여 각 반에 골고루 배정하기 위해 실시하는 시험이다. 출제범위는 초등학교 6학년 교과 내용이다. 중학 교과과정에 대한 내용은 평가 대상이 아니며 중학교 내신성적에도 포함되지 않는다. 그러나 자신의 현재 실력을 중학교 선생님들에게 처음으로 선보이는 시험인 만큼 최선을 다해 준비하는 것이 좋다.예비 중1 학생들은 초등학교에서 배웠던 내용을 복습하며 자신의 현재 실력을 점검하는 차원에서 반편성 배치고사에 대비하는 것
분당판교

헤럴드 분당판교 SNS

  • twitter
  • facebook
헤럴드경제 코리아헤럴드 주니어헤럴드 미주헤럴드경제 에듀 아카데미 서울 부산 목포 거제 디지털헤럴드 아트데이 헤럴드에코켐