홈 > 라이프

라이프

다양한 장르 창작자들, 콜라보레이션 무대 펼친다

네이버, 25일 서울 성수동서 '크리에이터데이 vol.2' 개최

기사입력 : 2017.04.24

크게작게이메일인쇄

[헤럴드분당판교=황정섭 기자]네이버(대표 한성숙)는 오는 25일 서울 성수동 대안예술 공간인 ‘LAYER 57’에서 다양한 장르의 실력있는 창작자들이 크로스오버 무대를 펼치는 ‘크리에이터데이 vol.2’를 개최한다고 24일 밝혔다. 크리에이터와 스몰비즈니스의 지속가능한 성공을 응원하는 네이버 ‘프로젝트 꽃’의 일환으로, 일러스트레이터, 회화 작가, 인디뮤지션, 문화 기획자, 대안예술 공간이 함께 하는 특별한 콜라보레이션 공연을 보여준다.

이를 통해 그라폴리오, 아트윈도, 뮤지션리그에서 활동 중인 개인 창작자들에게는 활동영역을 새롭게 넓힐 수 있는 도전 경험을 제공하고, 문화 기획자와 대안예술 공간에는 경제적인 부담 없이 다양한 창작자들과 새로운 프로젝트를 시도해 볼 수 있는 기회를 마련하게 된다.

image

이번 공연에서는 각 분야에서 두각을 나타내고 있는 루키 아티스트들이 라이브드로잉과 미디어 아트가 결합된 새로운 형태의 공연이 펼쳐질 예정이다. 그라폴리오의 일러스트레이터 설찌, 배성태(grim_b), 타그트라움과 아트윈도의 페인트 회화작가 강덕현, 뮤지션리그에서활약 중인 뮤지션 멜로망스, 실리카겔, 도시문화콘텐츠전문 크리에이티브 그룹 어반플레이가 참여한다.

네이버는창작자와 이용자 간 접점을 보다 확대하기 위해 이 공연을 멀티트랙으로 생중계할 예정이다. 멀티트랙은 인물, 카메라 각도등에 따라 다양하게 촬영된 영상을 실시간으로 전환해가며 볼 수 있는 네이버의 동영상 기술이다. 이용자들은 이를 통해 창작자들의 크로스오버 공연을 다각도에서 생생하게 감상할 수 있다. 생중계는 네이버TV에서 25일 저녁 7시부터 방송된다.

jshwang@heraldcorp.com

SNS보내기 twitterfacebookgoogle+
목록
 
엘지유플러스

많이 본 기사

STS네트웍스, 국내 첫 '납 없는'100% 수입에 의존하던 무연 방사선 차폐재를 국내 처음으로 개발해 상용화에 성공한 중소기업이 있어 주목된다. 그동안 병원, 원자력발전소 등 방사능 물질에 노출될 가능성이 큰 장소에서는 납 성분이 든 방호복을 주로 사용해왔지만 인체에 유해한데다 폐기물이 환경을 파괴한다는 문제점이 있었다. 하지만 고가 미국산 소재 외에 대체품이 없어 신소재 개발이 절실한 상황이었다.STS네트웍스(대표 이봉우)는 무연 방사능 차폐재 '라스고(RASGO)'를 개발, 판매중이라고 7일 밝혔다. 라스고는 나노분말 기술을 활용해 제작됐다. 나노세라믹 계열 미세입자와 고분자수지, 금속산화물 등 10가지 이상 원료를 배합한 시트(Sheet) 형태의 차
분당판교

헤럴드 분당판교 SNS

  • twitter
  • facebook
헤럴드경제 코리아헤럴드 주니어헤럴드 미주헤럴드경제 에듀 아카데미 서울 부산 목포 거제 디지털헤럴드 아트데이 헤럴드에코켐