홈 > 판교밸리

판교밸리

팅크웨어 블랙박스 2종, 레드닷어워드 본상 수상

기사입력 : 2017.03.15

크게작게이메일인쇄

팅크웨어(대표 이흥복)는 블랙박스 2개 제품이 '2017 레드닷 디자인 어워드'에서 자동차 액세서리 부문 본상을 수상했다고 15일 밝혔다. 본상을 수상한 블랙박스 제품은 F800 에어와 아이나비 퀀텀이다. 레드닷 어워드는 독일의 iF 어워드, 미국의 IDEA와 함께 세계 3대 디자인상으로 인정받고 있다.

image
팅크웨어의 블랙박스 F800 에어(왼쪽)와 아이나비 퀀텀.

F800 에어는 지난 1월 ‘CES2017’을 통해 선공개 된 제품으로, 첨단 기능을 갖추면서도 슬림한 형상을 유지하며 차량과의 일체감을 높인 것이 특징이다. 특히 차량 앞 유리와 최대한 밀착될 수 있도록 일체형 거치대를 적용했으며, 본체와 탈부착이 용이하도록 슬라이드 구조를 적용해 사용자의 불편함을 최소화했다. 흐르는 듯한 프레임 타입의 디자인을 강조하고 알루미늄 소재를 사용했다.

아이나비 퀀텀은 기존 블랙박스와 달리 프레임 타입의 혁신적인 디자인을 구현하며 블랙박스의 새로운 방향성을 제시하는 플래그십 모델이다. 최고 사양의 신기술을 탑재하면서 최적화된 기구 설계와 디자인적 해석을 통해 부피와 면적을 최소화했다. 전면 리얼가죽 느낌의 금형 패턴과 컬러를 적용해 고급감도 더했다.

팅크웨어는 이미 2014년 세계 3대 디자인 어워드 모두 그랜드 슬램을 달성하며 제품 디자인의 우수성을 인정받은 바 있다.

jshwang@heraldcorp.com

SNS보내기 twitterfacebookgoogle+
목록
 
엘지유플러스

많이 본 기사

STS네트웍스, 국내 첫 '납 없는'100% 수입에 의존하던 무연 방사선 차폐재를 국내 처음으로 개발해 상용화에 성공한 중소기업이 있어 주목된다. 그동안 병원, 원자력발전소 등 방사능 물질에 노출될 가능성이 큰 장소에서는 납 성분이 든 방호복을 주로 사용해왔지만 인체에 유해한데다 폐기물이 환경을 파괴한다는 문제점이 있었다. 하지만 고가 미국산 소재 외에 대체품이 없어 신소재 개발이 절실한 상황이었다.STS네트웍스(대표 이봉우)는 무연 방사능 차폐재 '라스고(RASGO)'를 개발, 판매중이라고 7일 밝혔다. 라스고는 나노분말 기술을 활용해 제작됐다. 나노세라믹 계열 미세입자와 고분자수지, 금속산화물 등 10가지 이상 원료를 배합한 시트(Sheet) 형태의 차
분당판교

헤럴드 분당판교 SNS

  • twitter
  • facebook
헤럴드경제 코리아헤럴드 주니어헤럴드 미주헤럴드경제 에듀 아카데미 서울 부산 목포 거제 디지털헤럴드 아트데이 헤럴드에코켐