홈 > 뉴스

뉴스

고음질의 클래식을 무료 스트리밍으로 감상한다

스타트업 아티스츠카드, 무료 스트리밍 서비스 '클래식 매니저' 출시

기사입력 : 2017.02.17

크게작게이메일인쇄

[헤럴드분당판교=황정섭 기자]고음질의 클래식음악을 웹과 모든 모바일 운영체제(OS)에서 무료로 즐길 수 있는 서비스가 출시됐다.

아티스츠카드(대표 정연승)는 자사가 개발한 클래식음악 무료 스트리밍 서비스인 '클래식매니저' 의 iOS 애플리케이션(앱)을 지난 15일 출시했다고 밝혔다. 이로써 아티스츠카드는 지난해 11월 웹과 지난 1월 안드로이드 앱에 이어 전체 서비스 라인업을 완성하게 됐다. 이 회사가 지난해 6월 설립된 스타트업이라는 점을 감안하면, 상당히 빠른 속도다.

image
클래식음악 무료 스트리밍 서비스 '클래식 매니저'의 웹 화면.

클래식매니저는 저작권과 저작인접권이 만료된 음원을 자동으로 필터링하는 시스템을 갖췄다. 정연승 대표는 "작곡가, 연주자, 퍼블리셔 등이 각각 보유한 저작권을 국가마다 상이한 만료기간별로 분류해 필터링하는 기술이 핵심"이라고 설명했다.

클래식매니저에는 현재 전 세계 클래식과 재즈 아티스트 2만 3,000여 명의 데이터와 함께 1898년부터 1987년까지 녹음된 5,000여 개의 명반, 9만여 개의 음원이 등록되어 있다. 별도의 회원가입 없이도 누구나 자유롭게 스트리밍 감상이 가능하다.

음질도 뛰어난 편이다. 정 대표는 "상당수 음원을 CD와 LP에서 직접 추출했기 때문에 기존 음악서비스보다 음질이 좋다"고 말했다. 클래식매니저는 현재 구글플레이 기준으로 앱 리뷰 평점 4.4를 기록하며 좋은 반응을 얻고 있다.

아티스츠카드는 향후 클래식매니저를 음원 스트리밍뿐 아니라 악보도 함께 볼 수 있는 온라인 음악 라이브러리로 발전시킬 계획이다. CC(creative commons) 라이센스 방식을 통해 직접 신진 아티스트들의 음반을 서비스하는 유통채널로 키워나갈 복안도 갖고 있다.

정 대표는 "웹에 이어 앱 출시까지 완료되어 전체 서비스 라인업이 갖춰진 만큼 본격적으로 서비스의 완성도를 높여갈 계획"이라며 "클래식 음악이 시간을 초월하는 가치를 지니듯, 유행따라 생멸(生滅)하는 앱이 아니라 100년 후에도 남을 수 있는 '클래식한 앱'으로 발전시키고 싶다"고 말했다.

한편 정 대표는 러시아 상트페테르부르크 국립음악원에서 클래식음악작곡 석사를 마치고 현재 상명대학교 뉴미디어음악학 박사과정을 걷고 있는 뉴에이지 아티스트다. 에피톤 프로젝트로 유명한 인디음악 레이블사 파스텔뮤직에서 작곡가 및 아티스트로 활동했고, 디제잉 기기업체 제이디사운드에서 신사업 기획 및 프로젝트매니저로서 서비스 기획과 알고리즘 개발을 담당했다.




jshwang@heraldcorp.com

SNS보내기 twitterfacebookgoogle+
목록
 
엘지유플러스

많이 본 기사

효과적인 고입 자기소개서 작2015학년도 고입부터 성취평가제를 적용하면서 선발전형 고등학교의 중학 교과성적은 변별력이 크게 떨어졌다. 대신 서류평가에서 중요 평가요소인 자기소개서의 비중이 커졌다. 합격 당락에 영향을 주는 자기소개서를 어떻게 작성해야 좋을지 지난 11일 발표한 진학사 입시전략연구소의 관련 자료를 통해 알아본다. ◇자기소개서의 기본 이해자기소개서는 자기주도학습영역과 인성영역으로 나뉜다. 중학교 기간 내 스스로 학습 계획을 세우고 학습해 온 과정, 그 과정에서 느낀 점을 적는 자기주도학습과정, 지원 고교의 건학이념과 연계된 지원동기, 학업계획이 포함
분당판교

헤럴드 분당판교 SNS

  • twitter
  • facebook
헤럴드경제 코리아헤럴드 주니어헤럴드 미주헤럴드경제 에듀 아카데미 서울 부산 목포 거제 디지털헤럴드 아트데이 헤럴드에코켐