홈 > 지역정보

지역정보

신구대학교식물원, 세계 식물다양성 특별기획전 열어

기사입력 : 2017.01.19

크게작게이메일인쇄

[헤럴드분당판교=황정섭 기자]수정구 상적동 소재 신구대학교식물원은 오는 4월 16일까지 식물원 갤러리 우촌에서 남아프리카 케이프 지역과 오스트레일리아 남서부 지역의 식물다양성을 소개하는 특별기획전을 연다고 19일 밝혔다. 전시 명은 ‘남아프리카·오스트레일리아 식물여행 ; 대륙식물의 만남, 남아프리카와 오스트레일리아 식물다양성의 공통기원을 찾다’다.

image

이번 전시는 신구대학교와 신구대학교식물원이 세계 각국의 식물원을 조사·연구한 결과물이다. 두 지역은 지리적으로 격리되어 있으나, 열대우림의 양치식물이 덮여 있던 3억 년 전부터 현재까지 식생대가 유사한 곳이다.

식물원 관계자는 "대륙이동설에 근거해 두 지역의 식물유사성과 자연환경의 변화로 적응된 식물을 비교하고, 세계의 종 다양성 핫스팟 등을 소개하고 있다"면서 "양국의 식물원과 식물 다양성 등을 다각적으로 살펴볼 수 있는 좋은 기회가 될 것"이라고 말했다.

jshwang@heraldcorp.com

SNS보내기 twitterfacebookgoogle+
목록
 
엘지유플러스

많이 본 기사

'나만의 가구를 만들다', 헤펠분당 주거인들 사이에서 여가생활 공간으로 뜨고 있는 목공방을 찾았다. 가구를 직접 만들 수 있는(DIY) 곳으로 판교 도서관 바로 앞 카페거리에 자리한 ‘헤펠레 목공방’이다. 목공방 안에 들어서자 여기저기 넓다란 나무목들이 세워져 있고 여러 사람들이 작업을 하느라 분주했다. 어렵게만 느껴지던 목공이 우리 곁에 편안하게 자리잡은 이유를 이 곳의 김미희 실장에게 물어봤다.▶DIY가구가 요즘 인기가 많은 이유는?-여기 오는 사람들은 대량생산 가구들에 만족하지 않고 내 노력을 쏟아 나만의 가구를 만들고 싶어한다. 건강이나 환경을
분당판교

헤럴드 분당판교 SNS

  • twitter
  • facebook
헤럴드경제 코리아헤럴드 주니어헤럴드 미주헤럴드경제 에듀 아카데미 서울 부산 목포 거제 디지털헤럴드 아트데이 헤럴드에코켐