홈 > 건강

건강

여성의 로망, 작은 얼굴과 아름다운 피부

몸의 핵심인 뼈 관리에 주력...요요 현상 없어

기사입력 : 2015.03.18

크게작게이메일인쇄

[헤럴드 분당판교=이혜옥 기자]정자동에 위치한 황금비원은 '뼈 관리'를 통해 작은 얼굴과 아름다운 피부를 관리해 주는 내추럴 테라피 숍이다. 한기연 원장을 만나 아름다움을 가꾸는 비결을 들어 봤다.

▶일반 피부관리실과의 차별점은?
-우리 몸은 피부와 근육과 뼈로 되어 있다. 보통 관리실이 피부를 관리하고, 일반적인 경락이 근육을 관리한다면 여기서는 뼈를 만져 비대칭 얼굴의 원인을 찾아 관리해주고 있다.

▶뼈를 관리한다는게 잘 이해가 되지 않는데...
-일반적으로 뼈는 변하지 않는다고 생각한다. 하지만 뼈도 유기질이라 변한다. 예를 들어 말을 많이 하는 사람들은 젖산이 많이 쌓이고 목쪽 근육이 뭉쳐 뼈에 변형이 일어난다. 사람들의 뼈를 보면 굉장히 다양하다. 푸석푸석한 뼈가 있고 단단한 뼈가 있다. 그러므로 사람들에 따라 뼈 관리도 달라진다.

▶이런 관리를 위해 따로 공부는?
-해부학이라든가 인체에 대해 공부했다. 그런데 무엇보다 중요한 건 30년 경험에 의한 노하우이다. 얼굴을 하나의 원이라고 생각한다. 그 원의 한 쪽이 들어 갔다면 분명 튀어나온 부분이 있을 거다. 그 부분을 만져 줌으로써 본래의 원의 형태를 잡아간다. 이건 공부한다고 알게 되는게 아니라 경험에 의해 배우게 된다. 사람마다 미묘하게 형태가 다르기 때문이다.

▶뼈를 만지는 것은 더 아픈 것 아닌지.
-그렇지 않다. 왜냐면 등관리, 어깨, , 등을 전체적으로 풀어준 후 뼈 관리에 들어가기 때문에 오히려 받고 나면 시원하다고들 한다. 물론 1단계에서 5단계로 압력의 단계가 나뉘고 개인에 맞춰 이를 조절한다. 뼈의 혈액순환을 도와 주니 피부도 자연히 좋아진다.

image
'황금비원' 내부.


▶요요 현상 같은 건 없는지.

-사람 몸의 핵심인 뼈를 만져주기 때문에 요요 같은 건 없다. 다만 스트레칭 등 개인이 지켜야 할 습관은 관리 후 맞춤형으로 안내를 해준다.

▶이곳에서 사용하는 제품은 주로 어떤 것인지.
-옥시젠이라는, 피부과에서 사용하는 산소테라피 기계를 사용하고 있다. 모든 제품은 산소 라인의 제품으로 기미, 여드름, 미백에 효과적이다.

▶프로그램은?
-크게 스페셜 케어, 웨딩케어, 스킨케어, 보디케어, 파트케어로 나뉜다. ▲스페셜케어는 얼굴비대칭과 얼굴축소관리웨딩케어는 신부·신랑 관리 ▲스킨케어는 여드름, 특수, 비타민, 보습, 민감성 관리 ▲바디케어는 황금 몸매 만들기와 체중관리 및 아로마테라피 관리 ▲파트케어는 말 그대로 자신이 원하는 부분을 관리 받을 수 있는 프로그램이다.

▶어떤 손님들이 찾아오나.
-주로 젊은층이 많은 편이다. 비대칭이나 사각턱으로 수술을 고민하던 분들이 많이 온다. 심한 스트레스로 두상이 변해 얼굴이 비대칭인 분들도 있다. 흔히 열 받는다’, ‘뚜껑 열린다라고 하지 않나. 실제로 열이 머리로 올라가면 두상에 영향을 주기도 한다고 알려져 있다.

▶아름다움을 위해 평상시 집에서 할 수 있는 관리법 하나만 알려 준다면?
-무엇보다 본인의 생활습관이 굉장히 중요하다. 그 사람이 평상시에 어떻게 살아왔는지가 얼굴에 다 나타난다. 잠자는 습관, 앉는 자세, 세수하는 자세, 씹는 습관 등 많다. 잠잘 때 똑바로 누워 자는 습관이 얼굴의 비대칭을 막을 수 있다. 세수할 때도 샤워기로 하는 것보다 손에 물을 받아가며 하는 게 얼굴쳐짐을 막는 비결이다.
hyelee10@heraldcorp.com

SNS보내기 twitterfacebookgoogle+
목록
 
엘지유플러스

많이 본 기사

외대부고 교사가 말하는 외대용인한국외국어대학교부설고등학교(외대부고)는 국내에서 손꼽히는 경쟁력을 갖춘 고등학교다. 그만큼 입학을 위한 경쟁도 치열하다. 그러나 공시된 자료 외에 학교에 대한 구체적이고 실제적인 정보를 얻기란 쉽지 않다. 외대부고 입학홍보부에서 기획을 담당하는 윤희석 교사로부터 입학 준비 시 유의할 점과 입학 후 학교생활에 대해 들어보았다.◇입학전형 - 답변 구성에 대한 끊임없는 고민이 필요외대부고의 입학전형은 두 단계를 거쳐 학생들을 선발한다.
분당판교

헤럴드 분당판교 SNS

  • twitter
  • facebook
헤럴드경제 코리아헤럴드 주니어헤럴드 미주헤럴드경제 에듀 아카데미 서울 부산 목포 거제 디지털헤럴드 아트데이 헤럴드에코켐