홈 > 뉴스

뉴스

[2015, 무선충전 시장이 개화한다]③국내 제조업도 활기

기사입력 : 2015.03.02

크게작게이메일인쇄

[헤럴드 분당판교=오은지 기자]무선충전 규격(스펙)이 점점 확정되면서 국내 제조 업계도 기대감을 보이고 있다. 스마트폰, 스마트기기, 자동차 제조사들에 납품하는 물량이 늘어나면 일반소비자시장(애프터마켓) 역시 활성화될 것으로 보이기 때문이다.

시장조사기관 아이서플라이는 무선충전 시장 규모가 2011년 기준 8억8500만달러(약 9742억800만원)에서 올해 237억달러(약 26조889억6000만원)까지 성장할 것으로 내다봤다. 약 27조원 규모 중 시장 중 스마트폰 관련 첨단 부품을 제조해오던 국내 업체들도 수혜를 볼 전망이다.

삼성전자 주요 협력사인 삼성전기와 LG이노텍의 사업 비중도 변화가 생길 것으로 보인다. 삼성전기는 적층세라믹콘덴서(MLCC), 인쇄회로기판(PCB), 카메라모듈 사업 비중이 컸고, LG이노텍은 카메라모듈, PCB와 전장부품에서 주요 매출을 내왔다. 올해 무선충전 수신부(Rx) 부품 매출이 급성장할 것으로 보인다.

이 외에도 아모텍, 알에프텍, 켐트로닉스 등 안테나 기술을 보유한 업체들이 속속 무선충전 시장에 뛰어들고 있다.

충전기 내부 안테나 코일 소재 업체인 크로바하이텍, 토다이수 등도 약진할 전망이다.

무선충전부품을 개발하는 한 업체 관계자는 "대기업 스마트폰 제조사가 무선충전을 기본으로 채택하면서 올해 우리도 매출액 비중을 대폭 높였다"고 말했다.
onz@heraldcorp.com

SNS보내기 twitterfacebookgoogle+
목록
 
엘지유플러스

많이 본 기사

편백효소 찜질방을 찾다웰빙, 힐링, 디톡스란 단어는 백세시대를 사는 현대인에게 늘 관심거리로 떠오르는 키워드다. TV의 각종 건강 프로그램에서는 민간요법으로 또는 운동으로 난치병을 치료했다는 사례들이 연일 방영되곤 한다.한때 효소가 면역력을 증강시키고 각종 질병을 치료한다면서 효소 열풍을 일으키기도 했다. 최근에는 효소 섭취를 넘어서 효소찜질이라는 발효 온욕법이 화제다.분당에서 멀지 않은 곳에 효소찜질로 몸과 마음을 힐링할 수 있는 곳이 있어 찾아가 보았다. '편백숲 힐링 토피아'는 올해 초 청계산 입구 산자락에 자리잡은 효소찜질방이다. 일반 찜질방이 아닌
분당판교

헤럴드 분당판교 SNS

  • twitter
  • facebook
헤럴드경제 코리아헤럴드 주니어헤럴드 미주헤럴드경제 에듀 아카데미 서울 부산 목포 거제 디지털헤럴드 아트데이 헤럴드에코켐